•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부여군 의원 국민권익위 신고접수

    작성일 : 2021-03-28 10:54 수정일 : 2021-03-28 15:11 작성자 : 이건희 기자

     

     

     

     

    부여군 관내 수로사업으로 갈등을 빚었던 군의원을 상대로한 신고서가 국민권익위원회에 접수되 파장이 예상된다.

     

     

    신고인은 신고서에서 해당 군의원으로 부터 "부당한 인사조치 압력" 과 "불요불급한 사업강요 압력"을 받았다고 밝혔다.

     

     

    신고서에 따르면 해당 군의원은 불요불급한 사업에 대한 반대 의견을 보인 신고인에게 "요청한 사업비로 자금을 받은 후에 이를 돌려서 쓰라" 고 강요 하였다는 것이다.

     

     

    또한 신고인은 해당의원이 2000년 12. 7일 부여군 고위관계자에게 "신고인의 반대로 지역에서 있기가 불편하니 다른 곳으로 정기인사에서 인사를 내달라"고 했다고 주장했다.

     

     

    신고인은 이를 뒷받침할 근거로 2021년 2월 19일 17:11 분경에 부여군 고위관계자와의 통화에서 "해당의원이 같이 있기 불편해서 다른 데로 보냈으면 좋겠다" 라고 한부분을 "그건 제가 분명히 얘기 했잖아요"라고 말한 녹취를 제시했다.

     

     

    지방의회의원 행동강령은 "공직자에게 직무와 관련이 없거나 직무의 범위를 벗어나 부당한 지시, 요구를 금지하고 있다"

     

     

    하지만 해당의원은 28일 오전 기자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자신은 부여군 관계자에게 부당한 인사압력 관련 발언을 한적이 없다"며 신고내용을 강하게 부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