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민주당 해체 청원..북원추파일 후폭풍

    작성일 : 2021-02-01 08:20 수정일 : 2021-02-01 08:27 작성자 : 이건희 기자

     

     

    민주당의 해체와 문재인탄핵을 주장하는 국민청원이 등장했다.

     

    청원인은 청와대 홈피에 올린글에서 주적인 북한에 원전을 지어주려한 집권세력을 준엄하게 꾸짖었다.

     

    "촛불로 흥한자 촛불로 망한다"라고 끝을 맺은 청원글이 본인들에게 어떻게 받아들여질지 궁금하다.

     

    아래는 청원글 전문이다.

     

     

    6.25 전쟁을 일으키고 수 많은 한민족들에게 고통을 준 적국 북한에 원자력 발전소를 건설하려한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과 이를 감추려한 더불어민주당의 해산 및 개혁을 촉구합니다.

    마지막으로 북한에 원전 건설 얘기가 오간게 90년대입니다.

    지금은 그 시절처럼 소련 해체와 독일 통일 같은 변화의 바람이 불지도 않고, 북한과의 외교 관계도 완만하지 않습니다.

    중대 국책을 포함해 모든 것을 국민과 소통한다던 광화문 대통령은 어디갔습니까?

    이런 중요한 안보 사항을 국민들 몰래 진행한 것도 모자라 심지어 감추려고 삭제했다니 국민을 저버리고 무시하는 행위입니다.

    여당 스스로가 임명한 검찰총장이 월성 원전을 수사하려하자 심하게 반발한 이유가 있었군요.

    안보엔 좌우가 없어야 합니다.

    국내 원전은 폐지하면서 북한에는 우리 국민들의 피와 땀인 세금으로 원전을 건설해주려 했다니 대통령과 여당은 국민과 역사가 두렵지 않습니까?

    검찰 개혁? 부동산 정책? 코로나 방역? 아무래도 상관 없습니다.

    적어도 민주주의 사회 안에서 일어난 일은 국민이 선거로 심판하면 됩니다.

    하지만 이번 북한 원전 건설 계획건은 민주 공화국 대한민국의 이념을 한참 벗어난 일이자 명백한 간첩 행위입니다.

    헌법에 규정된 주적이자 핵무기로 끈임없이 우리를 위협하는 북한과 결탁해 대한민국에 항적한 여적죄로 대통령 문재인의 탄핵을 촉구합니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우선시 못하고, 지키지 못하는 사람을 대통령이라 칭할 수 없습니다.

    어디 한 번 이 사건도 당론이라며 180석이라며 입단속과 경질을 해보십시오.

    언론을 통제하고 국민들이 정치에 무관심 하도록 시선을 돌려보십시오.

    국민들은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이 자유민주주의 정당이 아닌 적국 북한을 돕는 괴뢰 집단인 것을 똑똑히 알고 다시 촛불을 들 것입니다.

    촛불로 흥한 자 촛불로 망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