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문 대통령 “수도권 코로나 역학조사 역량 강화…가용인력 최대한 투입”

    작성일 : 2020-12-07 14:21 수정일 : 2020-12-07 14:24 작성자 : 박의열기자

    문 대통령 “수도권 코로나 역학조사 역량 강화…가용인력 최대한 투입”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코로나19 재확산과 관련, “가용한 인력을 최대한 투입해 수도권 지역의 현장 역학조사 역량을 강화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이같이 밝히고 “우선 공무원, 군, 경찰 등 가능한 인력을 이번 주부터 현장 역학조사 지원 업무에 투입할 수 있도록 준비하라”고 주문했다고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이번 지시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감염이 급속도로 확산하고 있는 데 따른 것이다.

     

    정 수석은 “‘감염 경로 조사 중’ 비율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코로나19 감염 확산세를 꺾기 위해서는 역학조사 속도를 높여서 방역망 내 관리 비율을 제고하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수도권 지역 직장인들과 젊은층들이 검사를 편리하고 신속하게 받을 수 있도록 선별진료소의 야간 및 휴일 운영을 대폭 확대하고, 대규모 드라이브스루 검사소를 설치해 운영하라”고 말했다.

     

    아울러 최근 들어 정확도가 높아졌고, 검사 결과를 즉각 확인할 수 있는 신속항원검사 활용도 적극적으로 추진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국민들에게 “증상이 없더라도 선별진료소에 가면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이미 허용돼 있으므로 조금이라도 감염이 의심되는 분들은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찾아서 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