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감염취약시설 선제검사 전국 확대…권역별 감염병 전문병원 조속 추진”

    작성일 : 2020-11-16 10:24 수정일 : 2020-11-16 10:29 작성자 : 박의열기자

    감염취약시설 선제검사 전국 확대권역별 감염병 전문병원 조속 추진
     

    - 13일 오후 국회 예결소위허종식 의원, 정은경 질병관리청장과 간담회

    - 취약 계층별 정밀방역군역별 핵심임프라 확보 등 단기장기 과제 논의

    - 정은경 인천시, 많은 도움 줬다박남춘 인천시장에 감사

     

     

     

     

    코로나19 일일 확진자가 이틀 연속 200명을 넘어서는 등 재확산 우려가 일고 있는 가운데 요양병원 등 감염취약시설에 대한 선제검사가 전국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더불어민주당 허종식(인천 동구미추홀구갑) 국회의원은 지난 13일 오후 의원실에서 진행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과의 간담회에서 거리두기 단계개편 취지와 산발적 유행 증가 동향을 확인하는 한편 코로나19 대응에 필요한 방역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특히 허 의원은 취약계층별 정밀방역과 권역별 핵심인프라 확보 등 단기장기과제 모두 중요하다며 방역역량 확충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허 의원은 코로나19 장기화가 불가피한 상황에서 방역의료체계 내에서 관리 가능한 수준으로 환자규모를 억제하는 전략이 필요하다특히 치명률이 높은 고위험군 보호를 위해 감염취약시설 집중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보건복지부, 지자체와 협력해 요양병원 등 감염취약시설 선제검사를 전국적으로 확대해 주기적으로 시행하고, 방역수칙 준수에 대한 교육과 현장점검을 강화하겠다고 답했다.

     

     

    허 의원은 무증상 감염자 조기발견을 위한 질병관리청의 검사확대 취지에 공감하며, 지자체와 시민이 사전적으로 예방대비할 수 있도록 중앙차원에서 세심하게 살펴주길 당부했다.

     

     

    허 의원과 정 청장은 이날 감염병 대응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감염병 연구 및 전문가 양성, 환자 진료 및 치료를 위한 핵심 인프라인 감염병 전문병원의 권역별 확충에 대한 의견을 나누기도 했다.

     

     

    허 의원은 공항과 항만이 있는 인천은 감염병의 유입 통로인 만큼, 조속하게 감염병 전문병원이 설립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정 청장은 코로나19 의료대응 체계를 고려해 전문가 자문 등을 거쳐 권역별 감염병 전문병원 추진방향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정 청장은 올해 확진자의 20~30%가 해외에서 유입된 상황에서 인천시가 정말 많은 도움을 주었다며 박남춘 인천시장에게 감사를 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