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이원택 의원, 지역간 보육격차 해소 위한 '영유아보육법’개정안 대표발의'

    작성일 : 2020-09-07 14:32 수정일 : 2020-09-07 14:35 작성자 : 강남수기자 (kangns3364@naver.com)

    이원택 의원, 지역간 보육격차 해소 위한

    영유아보육법개정안 대표발의

     

        - 지역간 보육격차 해소 추진

    - 이원택 의원모든 아동이 질 높은 보육 서비스를 받아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이원택 의원(김제·부안)7() 지역간 보육 격차 해소를 위한 `영유아보육법` 일부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현행법은 국가나 지방자치단체가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바에 따라 어린이집의 설치, 보육교사의 인건비, 초과보육에 드는 비용, 운영 경비 등 보육사업에 드는 비용의 전부 또는 일부를 보조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보육사업에 드는 비용은 보조금 관리에 관한 법률및 같은 법 시행령에 따른 보조금 지급 대상사업, 차등보조율 등을 적용하여 국비와 지방비를 매칭시켜서 재원을 마련하고 있다.

     

    그러나 지방 소도시 등 재정이 어려운 지방자치단체의 경우 차등보조율을 적용함에도 불구하고 보육사업과 관련 재정부담의 문제가 발생하고 있으며, 이는 보육서비스의 질 저하 및 지역별 격차로 이어지게 되어 영유아 보육의 형평성 문제가 지속 제기 되고 있다.

    이에 이번 개정안은 국가가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 중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사업에 대하여는 보조율을 인상하여 지원할 수 있도록 규정하여 국가의 재정적 지원과 책임을 강화하는 것이 핵심골자다.

     

    개정안이 통과되면 지역의 영유아 보육여건이 강화되고 보육서비스의 질적 여건이 향상 될 전망이다.

     

    이원택 의원은보육정책의 목표는 보육이 필요한 모든 아동이 적절한 비용으로 질 높은 서비스를 받는 것이라며, “보육시설 종사자가 자긍심을 가지고 일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고, 부모들은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