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요즘것들연구소, “청년이 묻고 요연이 답하다… <대한민국 검사의 길> 성황리 개최”

    작성일 : 2020-08-14 15:06 작성자 : 강남수기자 (kangns3364@naver.com)

    요즘것들연구소, “청년이 묻고 요연이 답하다<대한민국 검사의 길> 성황리 개최

    - 어제 13()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대한민국 검사의 길>을 주제로 좌담회 개최

    • ·검사 출신 국회의원과 청년 법조인 지망생 등 50여 명이 모여 다양한 현안 문제 논의
    • 연구원, “검사에게 가장 필요한 자질은 자신의 앞에 놓인 기록을 다 읽는 성실함
    •  
    • 대표간사, “청년들이 대한민국의 진실과 정의를 바로 세우는 초석이 되길

     

    미래통합당 청년문제해결사 <요즘것들연구소>(이하, 요연)는 어제 13일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대한민국 검사의 길 청년들에게 묻다>라는 주제로 청년 법조인 지망생들과 좌담회를 가졌다. 행사에는 성균관대, 연세대, 서울대 로스쿨 재학생, 법대생 등 50여 명의 청년들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하태경 대표 간사가 사회를 맡고, 요연 연구원으로 활동하는 인천지검 부장검사 김웅 연구원이 발제를 맡았다. 발제 내용은 검사가 하는 일’, ‘검사의 자질’, ‘검사가 되는 방법등 생생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 강연으로 구성됐다.

     

    김 연구원은 드라마·영화에서 나오는 검사는 마치 정의로움 그 자체로 그려질는지 몰라도 현실은 영 딴판이라며 책상 앞에 앉아 짜장면을 먹으며 온종일 수사 기록만 검토하는데 밤을 지새우는 것이 바로 진짜 검사들의 실체라고 전했다. 때문에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검사의 자질은 자기 앞에 놓인 기록을 처음부터 끝까지 다 읽어주는 성실함이라며 후배들에게 입신과 자기 출세에 좌우되기보다는 사회의 약자와 평범한 서민을 위하는 검사가 될 수 있도록 애쓰라라는 진심 어린 조언을 더했다.

     

     

    청년 법조인 지망생들은 공수처 설치, 검경 수사권 조정 등 여러 법조계 현안 문제에 심도 있는 질문을 던졌다. 특히 지금의 구조로는 비리에 연루된 판·검사들의 자정 작용을 기대하기 힘들다는 비판에 김 연구원은 ·검사 등만 수사하는 이른바 법비처(법조비리수사처)’가 대안이 될 수 있다라고 주장했다. 현재 공수처는 직무유기, 직권남용, 피의사실 공표 등 정권에 불리한 수사나 재판을 하는 검사나 판사를 수사하는 기구로 전락했다는 이유에서다.

     

    기업인과 달리 법조인은 그 어떤 부가가치도 창출하지 못한다는 자괴감을 어떻게 극복하느냐는 질문에 백혈구는 적혈구처럼 산소를 공급하지는 않지만, 우리 몸을 보호하려면 꼭 필요한 존재라며 대한민국 헌법의 가치를 수호하기 위한 백혈구가 바로 법조인이라고 비유했다.

     

    행사에 참석한 김기현 국회의원(미래통합당·울산남구을)“30년 넘는 법조인 경력으로 볼 때 가장 무서운 검사란 스스로 자신을 정의의 화신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라며 부패한 검사보다 훨씬 해악을 끼치는 사람이라고 지적했다.

     

    판사 출신 전주혜 국회의원(미래통합당·비례대표)검사는 진실을 밝히고, 정의를 바로세우는 사람이라는 초심을 잃지 말아야 어려움이 있을 때 흔들리지 않는 법이라며 여러분들도 훌륭한 법조인으로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행사를 주최한 요연 하태경 대표 간사는 미래통합당이 청년 당원들로 차고 넘치는 젊은 정당으로 거듭나기 위해 이 자리를 마련했다라며 오늘 모인 여러분들이 진실과 정의를 바로 세우는 대한민국의 초석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마쳤다.

     

    이날 행사는 요연의 하태경, 이영, 이준석, 김웅 연구원이 참석했다. 또 김기현 의원, 서병수 의원, 전주혜 의원, 추경호 의원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