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정세균 국무총리, 감염병 관련 학회와 코로나19 대응 간담회

    작성일 : 2020-03-23 17:31 수정일 : 2020-03-23 17:38 작성자 : 이건희 기자 (core7949@gmail.com)

     

     

    정세균 국무총리는 3월23일(월) 14시, 정부 서울청사에서 국내 감염병 관련 학회 대표*들과 간담회를 열어 코로나19 대응에 대한 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었다.
        * 염호기 대한환자안전학회장(의협 코로나19 대책본부 전문위원회 위원장) 백경란 대한감염학회 이사장, 김종현 대한소아감염학회장 감  신 대한예방의학회 이사장, 홍성진 대한중환자의학회장 김동현 한국역학회장, 송영구 대한의료관련감염관리학회장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가 전세계적으로 유행하는 상황에서 정부가 코로나19 유입과 확산차단을 위한 특단의 조치로 보름간(3.22~4.5)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을 권고함에 따라,

     

     이를 계기로 그간의 정부 대응을 중간점검하는 한편, 개학 등에 앞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에 정부가 방역 차원에서 준비해야할 사항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 자리에서 정 총리는 그동안 방역 과정에서 학회 전문가들의 많은 도움을 받았다며 깊은 감사를 표했습니다.

     

    특히, 병실이 부족해서 대구·경북 지역이 어려움을 겪었는데 전문가들의 도움으로 생활치료센터를 개설하게 되었고 이를 통해 상황이 어려운 환자들이 병원에 갈 수 있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정 총리는 코로나19로 인해 3차례에 걸쳐 개학을 연기했는데, 학습권을 존중한다는 차원도 있지만 돌봄문제 등 현실적인 어려움 때문에 개학을 계속 연기하기가 쉽지 않다면서,

     

    현재로서는 15일 동안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도 높게 시행하면서 4.6일 개학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전반적으로 상황이 계속 변하기 때문에 정부가 해야할 일을 제대로 찾아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학회 전문가들이 많은 도움을 달라고 협조를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