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울릉군 초·중학생 20명, 미국어학연수 무사히 마쳐”

    작성일 : 2020-02-18 07:30 작성자 : 조민철 기자

     

     

    울릉군에서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해 매년 추진하는 미국어학연수(공식명칭:TKAP)에 참가한 학생들이 지난 14() 울릉도로 무사 귀환하였다.

     

    울릉군은 글로벌 시대에 맞춰 유연한 사고를 지닌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해외연수 프로그램을 2008년부터 운영하여 왔다.

     

     2009 미국 애리주나주 투산교육청과의 MOU 체결을 통해 TKAP (Tucson-Korea Ambassador Program)이라는 명칭으로 2011년부터 10동안 226명의 지역학생을 선발하여 영어에 대한 자신감을 키우고 섬이라는 지리적 여건으로 인해 교육환경이 열악한 울릉도라는 좁은 지역을 벗어나 보다 넓은 환경에서 세상을 보는 넓은 시야를 확보하고 가슴속에 큰 꿈을 품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왔다.

     

    이번 2020TKAP에 참여한 학생은 모두 20(초등학생 17, 중학생 3)으로 지난 110일 인천공항을 통해 투산시로 출국하여 4주간 미국 현지 가정에서 홈스테이 생활을 하며 일상영어와 문화를 자연스럽게 습득하고, 투산교육청 소속 2개 공립중학교(매기·디츠중학교)학생들과 1:1 파트너가 되어 정규수업과 함께 다양한 현장체험을 경험하였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한 학생은 음식이 너무 짜고 하고 싶은 말모두 표현하지 못해 힘들었지만, 우리와는 다른 미국의 학교생활을 경험하고 새로운 친구들을 사귀게 되어 하루하루가 즐거웠다. 그리고 영어와 외국인에 대한 두려움이 사라져서 너무 신기하다.”며 체험 소감을 밝혔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미국 독감과 코로나19가 유행하는 상황에서도 아무 사고 없이 무사히 프로그램이 끝날 수 있게 잘 따라 준 우리 학생들이 너무나 대견하고, 이번 미국에서의 경험을 통해 세계적인 안목을 가진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란다 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