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이언주 의원, 볼리비아 대통령 후보자와 전화 대담가져

    한인 최초 볼리비아 대통령 꿈꾸는 정치현 후보자

    작성일 : 2019-11-22 08:52 작성자 : 강남수기자

    이언주 의원은 1121() 오전 10시 반에 국회의원회관에서 정치현 볼리비아 대통령 후보자와 전화 대담을 가졌다.

     

    정치현 볼리비아 대통령 후보자는 남미 볼리비아 대통령 선거에 야당인 기독민주당(PDC) 후보로 선출되었다. 20년 전 볼리비아 국적을 취득하였고, 현재 샌프란시스코 하비에르 국립대 의학전공 외과의사로 볼리비아에서 2개의 보건소와 병원, 그리고 신학교를 운영하고 있으며 예수교장로회 국제연합 총 회장 목사로 활동하고 있다.

     

    이언주 의원과 정치현 후보자는 대담을 통해 대통령선거에 나온 계기와 주요 공약, 그리고 부정선거로 인한 볼리비아의 현 정치적 상황을 문답하고, 남미 사회주의 국가의 연이은 실패의 원인을 분석하였다.

     

    볼리비아의 13년 동안 계속된 정권이 장기집권을 목적으로 무리한 헌법개정을 단행하였고 북한처럼 공산주의 독재체제로 나아가는 것을 막기 위해 출마했다는 정치현 후보자는 한국의새마을 정신을 볼리비아에서도 실현하여 선진국으로 도약시키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남미 사회주의 국가의 실패의 원인을 묻자 입법사법행정의 모든 부분을 사유화하며 종교와 언론의 자유를 탄압, 경제 정책 실패로 발생한 인플레이션에 지친 국민들이 정권을 외면하였기 때문이라고 말하며, 국민을 외면하면 좌파우파 할 것 없이 잘못된 정치의 대가를 톡톡히 치를 것이라고 경고하였고 이언주 의원은 크게 동의하였다.

     

    이언주 의원은 이역만리에서 대한민국 국민이 대통령 후보자로 선출되어 부정부패와 부정선거에 맞서고 있다는 것을 대단히 뜻 깊게 생각한다볼리비아에서 대한민국의 새마을 운동을 꿈꾸며 기득권을 가진 거대정당 사이에서 개혁적 우파의 역할을 강조하고 있는 정치현후보자의 활동을 응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1020일날 치러진 볼리비아 대통령 선거에서 4선 연임에 도전한 에보 모랄레스 현 대통령의 승리가 선언되었으나, 석연치 않은 개표과정에 의혹을 품은 야권 지지자들이 결과에 반발하며 대규모 시위 행렬이 이어졌다.

     

    약 한 달 간 계속 된 시위 끝에 결국 1110일 모랄레스 대통령은 사퇴를 발표하고 해외로 망명하였고, 대통령 대행자 직위에 있는 자들이 연이어 사퇴하며 볼리비아는 극심한 혼란에 빠지게 되었다.

     

    대통령 선거에서 득표 3위를 기록한 정치현 후보자는 선거개표 이후 선거무효소송을 제기하며 적극적으로 부정선거 의혹을 제기하였고, 재선거 논의가 진행되고 있는 볼리비아 대통령선거에 다시 출마하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