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1-11-15 09:18
    • 메인
    • (사)유공자복지문화예술원(국가보훈처허가2016-142호)
    • 전체기사보기
      • UPDATED: 2021-11-15 09:18
    국가유공신문로고

    총 건, / Page

    탈북청년강제 북송 대규모 규탄대회 열린다

    작성일 : 2019-11-12 05:11 작성자 : 이건희기자

    북한인권단체총연합회(이하 총연합회)는 11일 보도자료를 배포하고 탈북민강제추방 저지 전국 탈북민 강력규탄대회를 연다고 밝혔다.

     

    총연합회측은 12일(화) 오전 11:00~12:00경 통일부앞에서 지난 7일 강제북송된 2명의 젊은청년을 정부가 사지로 내몬것이라며 정부는 이에대해 응분의 책임을 져야할것이라고 주장했다.

     

    총연합회측은 "역대 어느 정권도 행하지 못한 가장 파렴치하고 반인륜적이며, 반인도적인 범죄가 "사람이먼저다"라는 문재인 정권에서 저질러졌다며 탈북민들은 김정은 악마의 손아귀가 곁에까지 벝치고 있다는 사실에 극도의 공포감과 참담함을 느끼고 있으며 강제 추방된 청년들이 가장 야수적인 수단으로 즉각 죽임을 당할것을 생각하면 치다 떨린다"고 문재인정권에 대한 경계심을 표했다. 

     

    이에앞선 11일 정의로운 통일을 생각하는 법률가모임은 이번 탈북자강제북송과 관련하여 서훈국가정보원장 정경두 국방부장관 김연철 통일부장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등 4사람을 각각 직권남용 직무유기 살인방조 혐의로 서울지방검찰청에 고발한다고 밝혔다

     

    문재인정권의 강제북송사태를 지켜보는 국제사회의 여론도 싸늘해지고 있다

     

    임기 반년을 찍으며 지지율하락에 고심하던 문재인정권에 탈북자강제북송이라는 인권탄압문제까지 터지면서 정부의 각종정책추진동력상실마저 우려되고있다.